로그인 바로가기

중앙 내용으로 바로가기

상위링크

본문내용

본문

취업뉴스
+ Home > 취업정보 > 취업뉴스
채용 담당자 72% "이력서 취미·특기 중요
  • 작성자
    관리자
  • 등록일
    2014-06-30 09:33:20
    조회수
    1014

 

기업 채용 담당자 10명 중 7명은 구직자 이력서에서 취미·특기 항목을 눈여겨보는 것으로 조사됐다. 취업 준비생 441명과 인사담당자 110명을 상대로 설문한 결과에 따르면 인사담당자 중 72.7%가 '취미·특기 항목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있다'고 답했다.

 

전형 단계별로는 서류평가에서 참고한다고 밝힌 응답자가 49.1%로 가장 많았으며 실무진 면접(34.5%), 임원 면접(7.3%)에서 검토한다는 답변도 있었다. 반면 구직자의 경우에는 절반이 넘는 63.1%가 '취미·특기 항목은 불필요하다'고 답했다.

 

구직자의 72.3%는 '매번 같은 취미나 특기를 적고 있다'고 밝혔으며 '지원 직무에 맞춰 적는다'(15.0%)는 답변이나 '회사 특징에 맞춰 적는다'(9.5%)는 응답은 비율이 낮았다.

 

구직자들이 주로 적어내는 취미는 '영화감상'(15.9%), '독서'(15.4%), '음악감상' (13.4%), '구기운동'(9.8%), '여행'(9.5%), '등산'(6.8%) 등이었다. 특기 항목에는 '고민상담'이라고 기재하는 구직자가 18.1%로 가장 많았고 '구기운동'(14.1%), '홈페이지 운영 등 컴퓨터 관련 특기'(12.9%), '노래 부르기(9.3%) 등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.

 

목록보기
답글달기수정하기
삭제하기

관련 쪽지글